검색

남북통일농구경기대회 남측 대표단 환영연회 옥류관에서 열려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8-07-04

 

▲ 노동신문은 남북통일농구경기대회 남측 대표단 평양도착 소식을 보도했다.     © 자주시보

 

북의 노동신문이 4일 남북통일농구경기 남측 대표단 평양도착 소식을 사진과 함께 보도했다.

 

원길우 체육성 부상 등이 남측 대표단을 동포애의 정으로 평양공항에서 환영했으며, 옥류관에서 환영연회를 열었다고 한다.

 

환영연회에는 김일국 체육상, 전종수 조평통 부위원장, 원길우 체육성 부상과 북측 농구 선수단이 함께했다.

 

환영연회에서 북측 김일국 체육상은 오늘의 북남통일농구경기는 온 겨레의 가슴 속에 부풀어 오르는 통일 열망을 더욱 북돋아주고 북남 사이의 체육교류와 협력, 북남관계 개선에 커다란 기여를 하게 될 것이라고 환영사를 했다.

 

조명균 남측 대표단 단장은 답사에서 처음으로 한 팀을 이루게 되는 남북의 선수 여러분도 가슴 뭉클한 설렘을 갖고 계실 것이라며 경기가 매우 기대된다. 남북이 함께한다는 이 의미가 승패보다 더 중요함은 두말할 필요도 없다고 연설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