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미 정상회담, 4월 11일 열려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3-29

 

문재인 대통령이 410~11일 미국을 방문하고, 11일 한미 정상회담이 열린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29일 오전 10시 청와대 춘추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멜라니아 여사의 초청으로 410일부터 11일까지 미국을 방문할 예정이며 양국 정상은 이번 회담에서 한미 동맹 관계를 더욱 강화하고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한반도 평화 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양국 간 공조 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협의를 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한편, 이날 대북 특사 관련 질문에 윤도한 수석은 외교안보 사안은 비공개가 원칙이라며 남북 간 접촉에 대해 여러 상황이 있긴 하지만 그 내용을 공개할 단계는 아직은 아니다. 다 완성된 뒤에 말씀드리겠다고 답했다.

 

백악관도 28(현지 시각) 보도 자료를 통해 다음 달 11일 한미 정상이 미 워싱턴에서 정상회담을 열고 북 문제 등을 논의한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