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최선희 제1부상, 트럼프 DMZ 만남 제안 "매우 흥미로운 제안"

가 -가 +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9-06-29

최선희 북 외무성 제1부상은 29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비무장지대 만남 제안과 관련해 공식 제기를 받지 못했지만 “매우 흥미로운 제안”이라고 말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최선희 제1부상은 “오늘 아침 트럼프 미합중국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6월 29일부터 30일까지 남조선을 방문하는 기회에 비무장지대에서 국무위원회 위원장동지와 만나 인사를 나누고싶다는 입장을 밝혔다”면서 “매우 흥미로운 제안이라고 보지만 우리는 이와 관련한 공식제기를 받지 못하였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최 부상은 “나는 트럼프대통령의 의중대로 분단의 선에서 조미수뇌상봉이 성사된다면 두 수뇌분들 사이에 존재하고 있는 친분관계를 더욱 깊이하고 양국관계진전에서 또 하나의 의미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본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