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주한미군 “‘화성-15형’ 미 본토 전 지역 타격 가능”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7-11

 

▲ 2017년 11월 29일 북에서 시험발사에 성공한 '화성-15형'

 

북 대륙간탄도 미사일 화성-15이 미국 본토 전 지역을 타격할 수 있다고 미국의 공식평가가 처음으로 나왔다.

 

연합뉴스는 11일 주한미군사령부가 발간한 '주한미군 2019 전략 다이제스트(이하 전략 다이제스트)'를 인용해 이와 같이 보도했다.

 

다이제스트는 북의 대륙간탄도미사일인 화성-13의 사거리는 ‘3418마일(5500km) 이상’, ‘화성-14의 사거리는 ‘6250마일(158km) 이상’, ‘화성-15‘8천마일(12874km) 이상으로 추정했다.

 

주한미군은 북의 화성-14에 대해서는 미 본토 대다수 지역 도달 가능으로 화성-15에 대해서는 미 본토 전 지역 타격 가능으로 평가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화성-15시험 발사에 성공한 뒤에 국가 핵 무력의 역사적 대업을 완성했다고 밝히며 대만족을 표시했다.

 

북은 20171129화성-15시험 발사 성공 소식을 보도하면서 미 전역을 타격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전략 다이제스트'는 주한미군 장병들에게 한반도와 주변 지역 정세, 한미동맹 역사, 주한미군사령부와 그 예하 부대의 임무와 역할 등을 소개하기 위해 주한미군 사령부가 제작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