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환구시보, 김위원장 중국방문 한반도 정세에 좋은 출발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1-09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중국 시진핑 주석의 초청으로 7일부터 10일까지 중국을 방문 중이다. 

 

북중 양국은 김정은 위원장의 방중 일정에 대해서는 언론 보도를 통해서는 신속히 알렸지만 방중 사흘째인 9일까지 두 정상의 움직임에 대해서는 보도가 없다.

 

김정은 위원장이 공식적인 중국 방문 일정을 마친 뒤에, 정상회담의 주요내용과 김정은 위원장이 베이징 일대의 참관한 시설 등에 대해서 보도가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8일 중국의 관영매체 환구시보는 사설을 통해서 김정은 위원장의 4번째 중국 방문이 새해 한반도 정세에 좋은 출발이라고 밝혔다.

 

이어 환구시보는 미국과 한국은 북중 양국의 우호 관계가 한반도 비핵화 추진에 긍정적으로 작용한다는 점을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중국은 오랫동안 한반도 비핵화를 지지해왔다며 이는 중국에도 이익이라고 밝혔다.

 

환구시보는 특히 미국도 한반도 비핵화를 위해 노력해야 한다며 비핵화에 대해 책임을 다 하지 않고 중국에 떠넘겨서는 안 된다며 강조하면서 북이 미국을 신뢰할 수 있도록 트럼프는 행동을 빨리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