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일 2+2 장관급 회의 “모든 대북제재 이행할 것”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4-20

 

미국, 일본의 외교, 국방부 장관이 함께 참여하는 2+2 장관급 회의가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렸다.

 

폼페오 국무장관은 19(현지 시각) 오전 국무부 청사에서 미일 2+2 안전보장협력위원회(SCC)가 끝난 뒤 열린 공동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미국인과 일본인의 자유를 수호하고 공동의 가치를 증진하기 위한 방안을 추구해 왔다목록의 맨 위에 북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를 이루기 위한 외교적 노력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폼페오 장관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채택한 대북제재 결의의 완전한 이행을 통해 북을 계속 압박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유엔 안보리 결의에 따라 우리는 (북의) 모든 대량살상무기와 모든 사거리의 탄도미사일의 CVID, 즉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를 실현하는데 동의했다, “일본과 미국이 선박 대 선박환적(금지)을 포함한 유엔 안보리 결의의 완전한 이행에 대한 협력을 계속할 것임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한편, 폼페오 장관은 최근 북이 향후 북미 협상에서 물러날 것을 요구한 것에 대한 입장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바뀐 것은 없다고 말해 앞으로도 계속해서 대북 비핵화 협상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