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합참 “북 평안북도에서 단거리 미사일 추정체 발사”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5-09

  

북이 9일 오후 평안북도에서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북이 오늘 1629분과 1649분경 평안북도 구성 지역에서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각각 1발씩 2발을 동쪽 방향으로 발사했다고 발표했다

 

첫 발표 당시에는 불상 발사체였지만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했으며 발사 추정지도 평안북도 신오리 일대에서 구성 지역으로 바뀌었다.

 

함참은 추정 비행거리는 각각 420km, 270km”라면서 추가정보에 대해서는 한미 정보당국이 정밀 분석 중에 있다고 전했다. 

 

평안북도 구성시 소재 구성 구역은 방현 비행장과 발사 시험장에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4형 등 다양한 탄도미사일을 시험 발사한 곳이다

 

한편, 북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해 문재인 대통령은 정확한 의도는 알 수 없지만 하노이 2차 북미 정상회담이 합의를 이루지 못한 데 북한이 상당히 불만을 가진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북의 이런 행위가 거듭된다면 대화와 협상 국면을 어렵게 만들 수 있다는 점을 북측에 경고하고 싶다""대화·협상 국면에 찬물을 끼얹는 선택을 거듭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입장을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