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 “남측 정부, 민족의 이익을 옹호하는 당사자 되어야”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5-16

 

 

북의 조국평화통일위원회의 기관지인 <우리민족끼리>가 우리 정부에게 민족 앞에 지닌 책무를 다할 것을 촉구했다.

 

인터넷에 올라온 소식에 의하면 <우리민족끼리>16입장과 자세부터 바로 가져야 한다는 기사에서 위와 같이 요구했다.

 

<우리민족끼리>는 내외 반통일 세력들이 대결과 긴장 격화의 시대로 되돌리려 책동하고 있는 지금, 적극적인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우리민족끼리>그 어떤 난관과 장애가 가로놓여도 민족의 총의가 집약된 북남선언들을 변함없이 고수하고 철저히 이행해 나가려는 입장과 자세부터 바로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계속해 <우리민족끼리>민족의 자주정신을 흐리게 하는 사대적 근성과 민족공동의 이익을 침해하는 외세의존정책에 종지부를 찍고 모든 것을 북남관계 개선에 복종시켜야 한다고 요구했다.

 

특히 우리 정부에게 주대와 주견도 없이 분주다사하게 돌아치며 <중재자>, <촉진자> 행세를 할 것이 아니라 제정신을 가지고 민족의 이익을 옹호하는 당사자가 되어야 한다<우리민족끼리>는 촉구했다.

 

마지막으로 <우리민족끼리>는 남북 선언들을 변함없이 고수하고 철저히 이행해가려는 입장과 자세를 바로 가지고 민족 앞에 지닌 책임과 의무를 다해 나갈 때만이 남북관계 개선과 평화번영으로 나아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북의 매체들이 연일 우리 정부가 정책적 입장을 민족의 요구와 이익에 맞게 세울 것을 요구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