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주한미군 사령관, "북 미사일 발사는 통상적인 군사훈련"

가 -가 +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19-05-24

로버트 에이브럼스 주한미군 사령관은 북의 최근 미사일 발사가 한반도 안보 상황을 변화시키지 않은 것으로 평가했다. 

 

미국의 소리(VOA)에 따르면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북의 최근 미사일 발사를 통상적인 군사 훈련이라고 말했다.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22일 하와이 호놀룰루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 지상군 LANPAC 심포지엄에서 북의 최근 미사일 발사를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질문에 “전 세계 군은 통상적인 훈련을 한다”고 답했다.

 

또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정보 수집 수단과 출처를 보호하기 위해 북의 군사 능력을 규정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세계 최고 수준의 미국 정보력에 더해 한국의 정보도 공유하면서 북에서 어떤 일들이 벌어지고 있는지 매우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브럼스 사령관은 연합 방위 태세를 계속해서 점검하고 있으며, 준비태세는 한치도 약화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현장의 상황을 모르는 전문가들이 반대의 주장을 하는 것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지적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