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려투어 “북,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기념 우표 발행”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6-16

 

▲ 북 전문 여행사인 고려투어가 북이 지난해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을 기념하는 우표 세 종류를 발행했다고 소개했다. [사진출처-고려투어 홈페이지 화면 캡쳐]     

 

북에서 지난해 싱가포르에서 열린 1차 북미 정상회담을 기념해 우표를 발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베이징에 본사를 둔 북 전문 여행사인 고려투어가 지난 14일 홈페이지에 이 소식을 게재했다.

 

고려투어는 612일 조선우표사가 첫 북-미 정상회담 회담이라는 제목으로 1만장의 기념 우표를 발행했다고 소개했다.

 

기념 우표는 ‘6·12 공동선언문 전문을 담은 우표’ ‘김정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의 만남을 형상화한 우표’, ‘김정은 위원장이 선언문에 서명하는 모습을 담은 우표등 세 종류라고 고려투어는 소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