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폼페오 “북과 협상 준비 되어 있다”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6-24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북미 실무협상이 재개될 것이라고 낙관적인 전망을 하였다.

 

폼페오 장관은 23(현지 시각) 중동 방문에 앞서 앤드루 공군기지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에게 보낸 친서가 한반도를 비핵화하기 위해 북과 중요한 논의를 시작하고, 이를 이어가는데 좋은 토대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가까운 미래에 북과 실무협상이 재개될 것으로 예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그렇게 되길 바란다. 우리는 하노이 정상회담 이후 그 토대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해왔다고 답했다.

 

계속해 폼페오 장관은 우리는 준비가 돼 있다, 북이 이런 논의에 준비가 돼 있음을 보여준다면 우리는 말 그대로 당장 시작할 준비가 돼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23, 북은 김정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친서를 받았으며, 친서 내용에 만족을 표하고 심중히 생각해보겠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이 오는 28~29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G20 회의 후 한국을 방문한다. 한국을 방문해서 북미관계에 대해 어떤 행보를 취할지 관심을 끌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