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미 두 정상 DMZ 함께 간다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6-30

 

한미 정상회담이 시작되었다.

 

문재인 대통령은 정상회담 모두발언에서 트럼프 대통령께서 한반도 군사분계선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악수를 한다면 그 모습만으로도 역사적인 장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나도 오늘 (DMZ) 동행을 할 것이다. 오늘 대화의 중심은 미국과 북한 간의 대화라며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과의 사이 대화에 큰 진전이 있기를 바란다. 좋은 결실을 거두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도 30일 한국 경제인과 만난 자리에서 “DMZ에 갈 것이다. 그들도 만나고 싶어 하는 것으로 안다. 난 인사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한미 정상회담이 끝나고 오후에 헬기로 DMZ로 갈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