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알림] 6월 후원인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가 -가 +

편집국
기사입력 2019-07-17

 

일본이 대법원 '일제 강제징용' 배상판결에 반발해 반도체 핵심소재에 대한 수출규제로 경제보복에 나섰으며 문재인 대통령은 “일본 경제에 더 큰 피해가 갈 것”이라고 강력한 경고의 메시지를 보냈습니다.

 

현재 국민들도 일본의 경제보복에 분노하고 있으며 일본산 제품의 불매운동도 확산되고 있습니다. 

 

일본의 도발이 도를 넘어서고 있습니다. 이는 판문점에서의 북미, 남북미 정상 간의 만남 이후 한반도에 평화의 분위기가 조성될 것을 우려해서입니다.

 

일본은 과거청산을 거부하고 또다시 군국주의 부활을 꿈꾸며 기회를 엿보고 있습니다. 특히 세계 정치에서 외면당하고 있는 일본의 뒤에는 미국이 있습니다.

 

얼마 전 알려진 바로 미국 주도하에 운영되고 있는 유엔사령부가 ‘유엔 전력제공국’에 일본을 포함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것을 보더라도 이를 확신할 수 있습니다.

 

미국은 우리의 안보를 지켜준다는 명목으로 ‘한미동맹’을 강화하고 있지만 우리에게 미국산 무기를 강매하고 한미연합훈련을 여전히 중단하지 않고 있습니다. 

 

남북, 북미 간의 군사적 적대행위를 중단할 것을 합의했음에도 오히려 미국은 한반도에 ‘전략자산’을 늘리고 있습니다. 이미 ‘F-35A’ 전투기 2대가 배치됐으며 고고도무인정찰기 ‘글로벌호크’ 4대도 들어올 계획인 만큼 또다시 한반도에 전쟁 위기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결코 미국도 일본도 우리의 동맹국이 될 수 없음이 명백합니다.

 

일본에게 강력한 경고를 보내고 주동적 조치를 취했던 것만큼 미국에게도 민족자주의 입장으로 당당함을 보여야 할 때입니다.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고 한반도의 평화를 가져올 수 있는 길은 오직 하나 우리 민족끼리 자주적으로 힘을 모으는 것뿐입니다.

 

8천만 겨레가 힘을 합쳐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 번영의 길로 나아갑시다!

 


 

♦ 후원 인사

 

6월 후원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앞으로도 꾸준한 응원과 후원 부탁드립니다.

 

아울러 이창기 기자를 떠나 보낸 지 8개월이 지났습니다. 자주시보를 지켜내고 이창기 기자의 뜻을 이어가기 위해서 주위 모든 분들이 도움을 주시고 계십니다. 특히 유가족분들이 일정 금액을 꾸준히 후원해주시고 계십니다. 유가족의 뜻에 따라 후원금은 밝히지 않으며 추후 장비구입과 수리(노트북, 카메라 등) 비용으로 쓸 계획입니다. 생활의 안정을 찾아가시기도 어려우실텐데 더욱더 마음을 내어주시고 응원해주시고 힘이 되 주고 계십니다. 유가족분들께도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더 채워야 나가야할 부분이 많지만 남은 기자들이 더욱 발전된 자주시보를 만들어 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무더운 여름 건강에 유의하시고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 이용섭 기자 근황

 

항암치료(약물치료) 8회 치료 후 11일 CT, MRI 검사 결과 수술을 하지 않고 항암치료(4회)를 추가로 더 받기로 했습니다. 현재 직장암 관련 별다른 증세는 나타나지 않고 있으며 병원측에서도 좋은 결과라고 말했다고 합니다. 다만 다른 장기는 깨끗한 상태이나 이전 폐 부위에 발견된 미세한 점은 남아 있습니다. 

 

앞으로도 이용섭 기자의 치료를 위한 후원이 절실한 상황입니다. 

 

여러분들의 어려운 형편에도 불구하고 부탁을 드리는 점 이해해 주시고 이용섭 기자 계좌로 후원 부탁드립니다!

 

하루 빨리 건강을 되찾을 수 있도록 여러분들의 응원과 힘을 모아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6월 정산내역

 

월말 이체자는 주말, 공휴일 경우 다음달 정산합니다. CMS이체는 결제일(6월 결제성공) 기준입니다.

조준규, 김수근 - 등록완료   

 

■ 6월 수입

 

 

♥ 페이팔 해외동포 후원

 

0

♥ 후원회 후원

 

0

♥ 직접후원

 

0

소 계

 

0

 

 

 

♥ 6월 계좌이체 후원

 

 

6.30

김경화

20,000

6.29

장충환(삼원빌딩)

10,000

6.28

지철

50,000

 

권말선

20,000

6.27

김정자

10,000

6.25

정정남

30,000

 

고정덕

10,000

 

조경주

10,000

 

서상균

20,000

 

김병길

50,000

6.24

박난희

100,000

6.21

김준성

10,000

6.20

충청메시지

10,000

6.18

조태환

10,000

6.17

진영배

10,000

6.15

문홍석

20,000

6.12

박현철

10,000

 

서재호

10,000

 

이연숙

50,000

6.10

한석훈

50,000

6.7

정철우

10,000

 

김종명

10,000

6.6

이달호

50,000

6.5

홍기태

20,000

 

박종익

30,000

 

한기명

30,000

6.4

김경희

100,000

6.3

진재영

10,000

소 계

 

770,000

수입소계(후원+계좌이체)

 

770,000

 

 

 

♥ 6월 cms 후원

 

 

 

엄재영

5,000

 

전태영

10,000

 

김재영

10,000

 

박한균

5,000

 

이진우

50,000

 

이상정

10,000

 

최준석

30,000

 

정영준

10,000

 

한경철

20,000

 

이종실

10,000

 

박명근

20,000

 

박재현

10,000

 

강경진

5,000

 

이건

10,000

 

서광석

10,000

 

조웅

15,000

 

성창엽

10,000

 

김영란

5,000

 

오양섭

20,000

 

장상길

10,000

 

오철안

10,000

 

임경준

30,000

 

박종환J

10,000

 

김종식J

10,000

 

장은희J

10,000

 

김태환J

10,000

 

권영수J

10,000

 

남상윤J

20,000

 

박정숙J

5,000

 

문이범J

10,000

 

손동규J

20,000

 

신계호J

10,000

 

김홍식J

30,000

 

강종태J

30,000

 

조영주J

20,000

 

김진철J

10,000

 

박종익J

10,000

 

조동호J

10,000

 

박여목J

10,000

 

박금란J

10,000

 

최수만J

10,000

 

정태수J

5,000

 

이근무J

10,000

 

하성원J

5,000

 

신미영J

10,000

 

정정희J

10,000

 

이상정J

10,000

 

신태희J

20,000

 

정화섭J

10,000

 

김광철J

5,000

 

고기수J

10,000

 

조웅J

10,000

 

손영인J

5,000

 

최영수J

20,000

 

이석봉J

10,000

 

정용화J

5,000

 

김용배J

10,000

 

최정일J

10,000

 

전재훈J

10,000

 

박진수J

10,000

 

이정건J

10,000

 

심재환J

30,000

 

김차심J

10,000

 

김학재J

10,000

 

박삼석J

10,000

 

박정민J

10,000

 

홍남표J

10,000

 

서일권J

10,000

cms 수입

 

855,000

수수료

 

21,175

소 계

 

833,825

 

 

 

■ 6월 지출

 

 

 

 

 

♥ 운영비

 

 

- cms시스템 이용료

 

66,000

- 서버관리비

 

130,000

- 운영비

 

65,000

- 명함

디자인비포함

141,000

소 계

 

402,000

 

 

 

♥ 기자활동비

 

 

- 김영란 외 2명

 

1,200,000

지출총계

 

1,602,000

 

 

 

■ 총결산

 

 

이 월 금

 

833,628

수 입

 

1,603,825

지 출

 

1,602,000

잔 액

 

835,45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