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 전세기 이용한 백두산 관광 소개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07-20

 

비행기로 백두산을 관광할 수 있다.

 

북 국가관광총국이 운영하는 웹사이트 조선관광19일 북 국영여행사인 조선국제여행사주최로 이달 3031일 전세기를 이용한 백두산지구관광이 실시된다고 밝혔다.

 

조선관광전세기를 이용한 백두산 지구관광은 장쾌하고 우아한 천지의 절경과 천군바위, 리명수폭포, 웅장한 삼지연대기념비를 비롯한 독특한 정치문화 및 자연 관광대상들에 대한 참관을 일정에 포함하고 있는 것으로 하여 관광객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고 소개했다.

 

또한 백두산 관광을 전후로 해서 관광객들은 평양과 개성을 비롯해 북의 이름난 관광지를 참관할 수 있으며 또한 대집단체조와 예술공연 인민의 나라공연 관람과 문수물놀이장, 능라인민유원지 등 여러 곳을 관광할 수 있다고 조선관광은 알렸다.

 

전세기를 이용한 백두산 관광에 대한 구체적 문의는 북 전문 여행사인 영국의 영 파이어니어 투어스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북은 7월 하순부터 해외 관광객들을 위한 금강산 관광도 시작된다고 이미 소개했다. 이번 여름에 북을 찾는 중국을 비롯한 외국인 관광객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