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정은 위원장, 백마 타고 백두산에 올라

가 -가 +

김영란 기자
기사입력 2019-10-16

 

▲ 김정은 위원장이 백마를 타고 백두산에 올랐다고 노동신문이 16일 보도했다. 김정은 위원장이 백두산 정상에서 백두산 주위를 바라보고 있다. 

 

▲ 김정은 위원장이 백마를 타고 백두산에 올라 환한 웃음을 짓고 있다.     

 

▲ 김정은 위원장이 백두산 정상에서 백마를 타고 질주하고 있다.   

 

▲ 김정은 위원장이 환하게 웃고 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백마를 타고 백두산에 올랐다. 

 

<노동신문>16김정은동지께서 백두의 첫눈을 맞으시며 몸소 백마를 타시고 백두산정에 오르시었다라고 보도했다.

 

신문은 조선혁명의 책원지이며 우리 조국의 무진장한 힘의 근원지인 백두산에서 최고영도자동지께서 이번에 걸으신 군마 행군길은 우리 혁명사에서 진폭이 큰 의의를 가지는 사변으로 된다라고 전했다.

 

신문은 최고영도자동지께서는 백마를 타시고 영봉에 거연히 서시여 백두의 산악 같은 신념과 의지로 최강국의 대업을 위해 달음쳐오신 간고한 전투적 행로들과 격변의 나날들을 뜨겁게 새겨보시면서 또다시 용기 충천하여 넘어야 할 혁명의 준령들을 안아보시는 듯 첩첩히 늘어선 산발들을 굽어보시었다라고 전했다.

 

신문은 어느 때나 백전필승의 투지를 안겨주고 거인적 존엄과 배심을 충만시켜 주는 승리의 성산 백두산에는 조국과 인민의 자존과 운명을 지켜 그 어떤 위협과 유혹에도 추호의 양보와 타협을 모르고 우리 조국을 최강의 힘을 보유한 강국의 전열에로 완강하게 이끄시며 역사의 흐름을 정의와 진리의 한길로 주도해 가시는 김정은동지의 전설적인 기상이 빛발치고 있다”, “동행한 일꾼들 모두는 최고영도자동지께서 백두영봉에서 보내신 위대한 사색의 순간들을 목격하며 또다시 세상이 놀라고 우리 혁명이 한걸음 전진될 웅대한 작전이 펼쳐질 것이라는 확신을 받아 안으며 끓어오르는 감격과 환희를 누르지 못하였다라고 보도했다.

 

신문은 김정은동지께서 몸소 백마를 타시고 백두산정에 오르시여 새기신 심원한 뜻과 거룩한 자욱은 이 조선을 세계가 부러워하는 최강의 힘을 가진 사회주의 강대국으로 더 높이 떨쳐가실 원대한 웅지로 빛날것이며 우리 혁명의 완전승리를 앞당기는 역사적인 장거로 불멸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김정은 위원장의 백두산 등반에는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간부들이 동행했다.

 

한편, 신문이 공개한 사진들을 보면 김정은 위원장은 백마를 타고 백두산 정상을 질주하기도 하며 특히 백두산 정상에서 산 아래를 바라보면서 무엇인가 결심을 하는듯한 모습도 보였다. 

 

한반도 정세가 교착된 속에서 김정은 위원장이 백두산에 올랐다는 것은 의미가 있어 보인다. 김정은 위원장은 중대한 구상을 할 때 백두산에 오르곤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