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알림] 독자분들의 양해를 구합니다.

가 -가 +

편집국
기사입력 2019-11-09

 

김영란 기자와 박한균 기자가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취재 차 출장왔습니다.

 

우리 민족의 통일을 위해 노력하는 민족통신이 올해로 창간 20년이 되었습니다.

 

민족통신의 창간 20주년을 축하하고 그동안 자주시보에 많은 힘을 주신 해외동포들께 인사드리기 위해 두 명의 기자가 함께 로스앤젤레스로 왔습니다.

 

두 명의 기자는 미국에 있는 동안 해외 동포들과 한반도 정세에 관련해 인터뷰를 할 예정입니다.

 

또한 오는 1117일 진행되는 진보통일운동가 민족언론인 이창기 동지 1주기 추도식에 동포들의 마음을 모으는 활동도 할 것입니다.

 

자주시보 기자 2명이 미국에 있는지라 당분간 기사의 양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됩니다.

 

독자분들의 양해를 구합니다.

 

- 자주시보 편집국-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