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만평] 입에 침이나 바르고

가 -가 +

연두
기사입력 2020-08-05

  © 연두

 

간만에 공식석상에 나타난 윤짜장.

기대에 부응하듯이 아무말 대잔치를 펼쳤어요!

자기가 무슨 말 하는지 알고는 있겠죠?

 

신임검사들과 그 선배들은

총장님의 조언을 가슴 깊~이 새겨듣고

윤짜장을 구속수사하길 바랍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