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여정, 미 ‘흥미로운 신호’ 발언에 “잘못 가진 기대...큰 실망에 빠질 것”

가 -가 +

박한균 기자
기사입력 2021-06-22

김여정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이 북한의 대미 메시지가 ‘흥미로운 신호’라고 한 미국의 발언을 두고 “스스로 잘못 가진 기대는 자신들을 더 큰 실망에 빠뜨리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조선중앙통신은 22일 김여정 부부장이 담화에서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우리 당 중앙위원회 전원회의가 이번에 천명한 대미입장을 ‘흥미있는 신호’로 간주하고 있다고 발언하였다는 보도를 들었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제이크 설리번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20일(현지 시각) ABC방송과 인터뷰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당 전원회의에서 “대화에도 대결에도 다 준비되어 있어야 하며 특히 대결에는 더욱 빈틈없이 준비되어 있어야 한다”라고 한 대미입장에 대해, “흥미로운 신호”라며 북한이 대화에 나설지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김여정 부부장은 “조선속담에 꿈보다 해몽이라는 말이 있다”라며 “미국은 아마도 스스로를 위안하는 쪽으로 해몽을 하고 있는 것 같다”라고 지적했다.

 

다음은 김여정 부부장의 담화 전문이다.

 


 

< 김여정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부장 담화 >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우리 당중앙위원회 전원회의가 이번에 천명한 대미립장을 ‘흥미있는 신호’로 간주하고있다고 발언하였다는 보도를 들었다.

 

조선속담에 꿈보다 해몽이라는 말이 있다.

 

미국은 아마도 스스로를 위안하는쪽으로 해몽을 하고있는것 같다.

 

스스로 잘못 가진 기대는 자신들을 더 큰 실망에 빠뜨리게 될것이다.

 

2021년 6월 22일

 

평 양(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자주시보. All rights reserved.